기사검색

[전남도] 전남도, 수산물 청정위판장 잇단 선정 쾌거

2019년 고흥 이어 올해 여수…60억 들여 국동항에 건립

가 -가 +

정 석주
기사입력 2021/04/01 [16:09]

전라남도는 해양수산부의 2021년 청정위판장 구축 사업자로 여수수산업협동조합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청정위판장은 수산물을 배에서 내리는 양륙을 비롯해 선별, 위판, 배송 등 수산물 처리의 모든 과정에 혁신적 위생시설을 갖춘 신개념 위판장 모델이다.

 

지난 2019년 고흥수협에 이어 이번에 여수수협이 선정돼 전남에서만 2개의 청정위판장 건립이 추진된다. 고흥수협은 녹동항에 건립 중이며, 연내 준공 예정이다.

 

위판장과 하역공간 분리, 정화해수 사용, 저온 경매시설 설치, 자동선별기 등 선진 위생안전시스템 적용 등으로 철저한 위생관리가 가능하다.

 

여수수산업협동조합은 공모 선정에 따라 2023년까지 60억 원을 들여 여수 국동항에 여수수협 청정위판장을 건립한다. 건축 규모는 지상 3층(건축연면적 3천979.5㎡)이며, 건어물만 취급한다.

 

전남도는 청정위판장을 비롯한 산지 위생안전시스템을 2025년까지 5개소를 추가로 구축하는 등 정부 공모사업을 통해 수산물 신선유통 및 위생안전 체계를 확대할 방침이다.

 

위광환 전남도 해양수산국장은 “2019년 최초 공모에 이어 두 번의 공모에서 전남이 모두 선정됐다”며 “두 곳 모두 우리나라 최고의 위생관리 위판장으로 건립해 국민에게 깨끗하고 안전한 수산물을 공급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Q방송뉴스. All rights reserved.